감독 예언대로 ‘시행착오 겪은’ 정윤주, 아쉬움과 가능성 함께 남겼다[장충에서]

[장충=스포츠한국 허행운 기자] '떠오르는 샛별' 정윤주(18·흥국생명)가 아쉬움이 남는 경기를 펼쳤지만 앞으로의 가능성도 함께 보여주며 다음을 기약했다.흥국생명은 지난 4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21~2022 도드람 V-리그 여자부 GS칼텍스와의 3라…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사이트


최근 뷰가 많은기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