팀내 불화설-학폭 이어 이적마저 ‘논란’으로 만드는 이다영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흥국생명 팀내 불화설은 물론 학교폭력 논란. 그리고 잠적. 이후 뜬금없이 그리스리그 이적설까지. 이다영의 2021년 행보는 한발을 떼면 뗄수록 모두 논란이다. 이번 그리스 이적건 역시 협회와 흥국생명 측은 크게 반발하고 있는 것…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사이트


최근 뷰가 많은기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