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회식에서 케냐 국가만 두번 울린 사연… ‘마라톤 초강국-올림픽 하이라이트’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도쿄 올림픽에서 특별하게 아프리카 케냐 국가만 두 번 울렸다. 마라톤 초강국이기에, 그리고 올림픽에서 마라톤이 가지는 위상을 보여준 장면이었다.8일 오후 8시부터는 도쿄 올림픽 스타디움(신국립경기장)에서 2020 도쿄 올림픽 …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사이트


최근 뷰가 많은기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