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VO, ‘무단 이탈’ 조송화 상벌위 10일로 연기… 선수 측 요청

[스포츠한국 이정철 기자] 무단 이탈 사태를 일으킨 조송화(28·IBK기업은행 알토스배구단)가 상벌위원회 연기를 요청했다. 한국배구연맹(KOVO)도 이를 받아들였다. KOVO는 “2일 오전 9시로 예정됐던 IBK기업은행 조송화의 상벌위원회 일정을 선수 변호인 측의…
기사 더보기


토트넘경기일정 사이트


최근 뷰가 많은기사글